모바일홀덤 한국스포츠지주협회와 ‘제88PT&모지포커’ 홀덤대회가 완주와 함께 우승자를 발표했다.

한국스포츠홈협회(이하 홈협회)는 “오는 24일부터 28일까지 성남 밀리토피아호텔 별관 1층 더라이브센터 홈스타디움에서 총상금 60억~10억GTD가 걸린 ‘J88PT&모지포커’ 대회를 마치고 우승자를 발표한다”고 31일 밝혔다.

모바일홀덤 이번 대회의 예선전인 데이 원과 새틀라이트가 지난 24일부터 26일까지 열렸다. 지난 26일 공식 게임 ‘슈퍼하이롤러’에서는 뜨거운 승부가 펼쳐졌다. 이날 경기는 정지환이 후반 접전 끝에 아리아나(닉네임)를 품에 안고 우승 트로피를 거머쥐는 파란을 일으켰다.

모바일홀덤 지난 28일에는 ‘메인 이벤트’, ‘하이롤러’, ‘싱글데이 하이롤러’, ‘딥스택 터보’ 등 4개의 파이널 테이블 결승전이 진행됐다. 메인 이벤트 결승에서는 진수언이 오랜 시간 땀을 흘릴 것 같은 열연을 보이며 경기 후반 극적으로 올인하며 우승 트로피와 상을 들어 올렸다.

하이롤러 경기에서 장수민은 후반 들어 노련한 손 관리와 과감한 레이스, 내기를 수차례 반복하며 장수민이 헤드업(1:1) 상황에서 끌려가는 흐름을 뒤집기 위해 모바일홀덤 올인을 유도해 트로피와 상을 받았다. 단일 하이 롤러 경기에는 변화가 없었다. 그는 C내기에서 침착한 경기력과 노련한 레이즈의 활약으로 경기 후반 칩 리더 상황을 유지하며 우승컵을 들어 올렸다.

딥스택 터보가 강력한 우승 후보를 뽐냈지만 지안(닉네임)은 마지막 테이블에서 오랜 시간 경기 중반에 머물렀고, 후반 공격적인 거짓말과 거짓말을 돌파하며 주도권을 잡았고, 막판 특유의 재치있는 손 작전으로 우승을 차지했다.

딥스택 터보를 마친 후에는 경기별 수상자와 최우수 선수에 대한 시상이 마무리되는 등 모든 관계자와 참가자들이 환호와 박수로 대회를 마무리했다.

대한체육회가 대회를 마무리하고 다음달 4일 1,200만GTD 규모의 ‘제1회 원주시 홀덤협회 회장배’ 대회를 개최한다. 이번 대회는 원주시체육회로부터 대회 접수를 받아 전국 최초로 협회장 공식 회원권 대회를 개최하는 것으로 공식화된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